View Article     
Name
  신현용 2006-12-21 18:22:39, Hit : 1824
Subject   당구공 위에서의 조난
미생물들이 당구공 위에 살았답니다.
한 미생물은 너무 높은 산에 올랐다가 길을 잃고 저난당했답니다.
어떤 미생물은 너무 높은 산에 올랐다가 심한 기온 차이로 동사했답니다.
또 다른 미생물은 너무 깊은 물에 빠져 익사했답니다.
일부는 권력을 잡겠다고 나쁜 짓을 많이 했답니다.
서로 미워하고 질투를 했답니다.
당구공위에 존재하던 그 종족은 결국 멸망했대요.

태양에게 지구는 우리에게 당구공보다 더 매끈하답니다.
이 지구에서 이런 저런 사고를 당하는 우리를 태양은 어찌 볼까요?
서로 귀히 여깁시다.
서로 사랑합시다.  

 Prev    중국에서의 성탄 인사
신현용
  2006/12/21 
 Next    가을 등산길
신현용
  2006/11/22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lifes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