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Article     
Name
  sinai 2009-12-12 18:29:24, Hit : 7445
Subject   제1막
올 해까지 지난 세 해에 걸쳐 세 아이 모두를 대학에 보냅니다.
제 삶의 한 토막을 통과한 기분입니다.
모두 본인이 가고 싶어 하던 대학에 진학했으니
제 가정교육 제1막은 실패하지 않았다고 자평합니다.

교육은 백년지대계라서 긴장을 풀 수 없군요.
이제 제 품을 떠났지만
세 아이 모두 대학에 잘 적응하고
즐거움으로 열심히 학업에 임하기를 원합니다.
제 교육의 목표대로
셋 모두 성숙한 신앙인이 되기를 바랍니다.
첫째 딸은 창의적인 디자이너로,
둘째 딸은 최고수준의 영어동시통역 전문가로,  
막내(아들)는 탁월한 공학자로 성숙하기를 바랍니다.
그러면 제2막도 실패하지 않았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각자의 전문분야를 통하여 인류가 행복해지고
그 결과 하나님께 큰 영광이 된다면
그때, 저의 가정교육은 성공이라고 감히 말 할 겁니다.


박진호 (2009-12-14 09:24:00)  
축하드립니다. 하나님께서 주신 사명을 잘 감당하고 계시는 것 같아 본이 되십니다. 할렐루야!!!


No
Subject
Name
Date
Hit
586    나쁜 해석 sinai 2008/11/24  6576
585    절제의 미덕 sinai 2008/12/01  6489
584    우직한 충성 sinai 2009/01/11  6269
583    성도의 신앙 sinai 2009/01/22  6630
582    이 생활 어떻습니까? [1] sinai 2009/02/09  6362
581    한 복판에 섭시다. sinai 2009/03/19  6714
580    막노동 sinai 2009/04/05  6514
579    어린이 날 sinai 2009/05/09  6428
578    不如樂之者 sinai 2009/05/09  6901
577    너무나 익숙한 은혜 sinai 2009/06/27  6581
576    공주 미갈 sinai 2009/06/27  6748
575    For the sake of His name sinai 2009/07/08  8534
574    힘을 내자. sinai 2009/07/09  8666
573    출애굽 sinai 2009/10/01  7873
572    합력하여 선을, sinai 2009/10/09  7433
   제1막 [1] sinai 2009/12/12  7445
570    능력과 관계 sinai 2009/12/12  7538
569    내 탓 sinai 2009/12/14  8038
568    아름다움 sinai 2009/12/14  6666
567    하나님께서 사랑하시는 자 sinai 2009/12/14  6728
1 [2][3][4][5][6][7][8][9][10]..[30] Next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lifes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