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Article     
Name
  신현용 2013-08-26 15:19:44, Hit : 4886
Subject   사도 바울 유감

사도 바울은 어느 날 아테네를 방문한다.
아테네 철학자들은 바울의 이야기를 듣길 원했다.
아레오바고에서 바울은 설교한다.
예루살렘과 아테네의 만남이다.
아테네가 예루살렘에 귀를 기울였다.
헬라가 히브리에 귀를 기울인 것이다.
잘 한 일이다.

그런데
바울은 진지하게 세상(아테네) 철학을 들었을까?
상대는 당대 최고의 철학자 수학자였을텐데...

세상의 수학자는 성경을 공부한다.
진지하게 공부한다.
신학자는 수학을 공부할까?
신학자가 수학을 진지하게 공부하여 배우지 않는다면
교회는 세상을 지성을 잃지 않을까?

예루살렘이 아테네를 무시하고
공부하지 않으면 세상을 잃을 것이다.




No
Subject
Name
Date
Hit
509     박진호 2014/07/30  4656
508    Luther & Calvin 신현용 2014/07/27  5210
507    교황의 용기 신현용 2014/07/13  5045
506    소아시아의 트라우마 신현용 2014/07/06  4734
505    교회와 세상 [1] 신현용 2014/07/06  4931
504    줄탁동시 박진호 2014/07/03  4734
503    마음 박진호 2014/06/03  4702
502    아론의 실수 신현용 2014/06/01  4782
501    요한 신현용 2014/05/23  7250
500    허비? 신현용 2014/05/23  6018
499    관점의 차이 박진호 2014/01/09  4550
498    하나님은 신현용 2013/12/30  4783
497    섭리 신현용 2013/12/30  4693
496    크리스마스 신현용 2013/12/30  5798
495    성육신 신현용 2013/12/30  4770
494    하나님의 눈물 신현용 2013/12/30  4871
493    자유 박진호 2013/11/18  4922
492    만남 박진호 2013/10/07  4915
491    Christianity 신현용 2013/08/26  5160
   사도 바울 유감 신현용 2013/08/26  4886
Prev [1][2][3] 4 [5][6][7][8][9][10]..[29] Next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lifes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