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Article     
Name
  신현용 2012-10-08 16:35:57, Hit : 5950
Subject   Keats와 Abel

John Keats
영국, 1795-1821
23살에 지극한 사랑 Fanny를 만났습니다.
배고픈 시인은 그 여인을 행복하게 할 수 없었답니다.
사랑을 이루고 그 여자를 행복하게 하려고
긴 세월 치열하게 시를 썼습니다.
아름다운 “Bright Star”를 탄생시켰습니다.

그러나
Keats의 그 간절한 사랑도,
아름다운 여인 Fanny의 긴 기다림도 허사가 되었습니다.  
Keats는 결핵으로 죽었습니다.
사랑하는 자의 얼굴을 못 보았습니다.

Niels Abel
노르웨이, 1802-1829
22살에 지극한 사랑 Crelly를 만났습니다.
이 배고픈 수학자도 그 여인을 행복하게 할 수 없었답니다.
사랑을 이루고 그 여자를 행복하게 하려고
긴 세월 치열하게 수학(mathematics)하였습니다.
아름다운 수학을 탄생시켰습니다.  

그러나 간절한 사랑도,
아름다운 여인 Crelly의 긴 기다림도 허사가 되었습니다.  
Abel도 결핵으로 죽었습니다.
사랑하는 자의 얼굴을 못 보았습니다.




No
Subject
Name
Date
Hit
466    공부 박진호 2013/01/13  5844
465    거룩함 신현용 2013/01/06  5512
464    사랑하는 제자에게, 신현용 2013/01/06  5788
463    믿는 자의 고난 신현용 2012/12/16  5652
462    형제여, 신현용 2012/12/16  5839
461    세계사와 구속(救贖)사 신현용 2012/12/14  5890
460    고독 신현용 2012/12/14  5502
459    하나님을 잃으면 신현용 2012/12/14  5487
458    신학과 수학 박진호 2012/11/13  5262
457    EZRA 모임 신현용 2012/10/30  5834
456    미인대칭 박진호 2012/10/30  5290
455    왜들 이러나? 신현용 2012/10/21  5760
454    짜릿한 것 신현용 2012/10/21  5702
453    “I AM” 신현용 2012/10/21  5642
452    아인슈타인의 神 [1] 신현용 2012/10/08  5689
451    이제라도 신현용 2012/10/08  5789
450    교회가 나를 키운다 신현용 2012/10/08  5671
449    아브라함의 선택 신현용 2012/10/08  6066
448    밟아야 한다 신현용 2012/10/08  5707
   Keats와 Abel 신현용 2012/10/08  5950
Prev [1][2][3][4][5][6] 7 [8][9][10]..[30] Next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lifesay